바로가기 메뉴

    • 창원시 현재 인구

특례시·자치분권

특례시 기대효과

획기적인 지역발전이 가능합니다.

  • 넉넉해진 재정 여건으로 교통, 도시 인프라 확충
  • 지역 맞춤형 도시발전전략 수립
  • 차별화된 자치권한으로 중앙정부 사업 선점

창원특례시가 되면,
신속한 정책추진과 시민 맞춤형 행정서비스 제공이 가능합니다.

준광역시급 ‘특례시’ 법적 지위 신설

  • 광역시급 자치 권한 확보 → 복지수혜 확대 및 행정수요 능동 대처
  • 시민의 자긍심 고취와 도시브랜드 향상으로 투자 유치 확대
    • 기초지자체 지위는 유지하되, 상당 부분의 기능 道의 지휘·감독 배제

정부의 재정분권 추진으로자치 재정력 증가(기대)

  • 시민 맞춤형·지역 특성화 사업의 자율적 추진 가능
    • 청년 창업 및 일자리 창출·지역뿌리산업 육성·복지정책·재난안전대책
  • 주요현안사업 및 주민복지사업 등 신속 추진
    • 국세·지방세 비율 조정(8:2→7:3→6:4) : 지방소비세·지방소득세 등 확대 등
    • 지방교부세율 확대 및 국고보조사업 합리적 개편

일반시와 차별화된 자치권한 확보, 신속한 정책결정 및 질 높은 행정서비스 제공

  • 지역특화, 자주적 사업 추진으로 기업활동 및 지역경제 활성화
  • 첨단 및 R&D사업 등 대규모 재정지원사업 유치, 중소기업 육성 지원
  • 100만 대도시급 맞춤형 복지서비스 질적 개선 및 양적 확충

중앙정부와 직접 행정업무 조정·교섭 가능

  • 정부와 직접 교섭으로 국가자원 선점 및 도시경쟁력 강화, 지역발전 가속화
    • 국책 사업 및 국가기관, 국제행사 유치 등 용이
  • 도시개발 촉진·교육환경 개선·문화예술 진흥 확대
페이지 담당자
  • 문의전화 : 1899-1111
페이지 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