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 아이콘 이미지입니다.창원시 현재 인구

마산합포구청

연혁 및 특성

연혁

  • 조선 태종때 : 창원부 편입
  • 1946년 : 월남동 1,2,3,4,5가
  • 1958년 : 월남동1,2가 + 두월동1,2가 + 평화동 + 문화동 + 신창동 = 월남동회
  • 1997. 05. 12. : 창포동 + 월남동 + 월영1동 = 문화동(행정동)

특성

  • 무학산 자락의 만날공원에서 마산항까지 접하는 경사지역으로 교육 시설이 인접한 신마산의 주거 중심지역
  • 매년 음력 8월에는 만날공원(고개)에서 만날제 행사가 개최되는 지역임.

유래

창원시의 서쪽 해안지대에 위치, 본래 합포현의 지역으로서 조선 태종때에는 창원부에 편입. 1889년(광무2년) 개항과 함께 일본인들의 거주지로 되면서 “本町”이라 불리웠다.
1946년 왜식 동명 변경에 의해 월남동 1,2,3,4,5가로 고치고, 1958년 시 조례에 의해 월남동 1,2가, 두월동1,2가, 평화동, 문화동, 신창동을 합하여 월남동회가 되었다.
계획된 격자상으로서 일제시대의 상가 및 유흥가가 아직도 남아있고, 신마산의 상업 중심지이며, 구한말에서 일제시대까지 러시아 영사관 및 일본 영사관이 있던 곳이기도 하다.
1997년 5월 12일 구 창포동, 월남동, 월영1동 3개동을 통합하여 행정동을 문화동으로 변경하였으며, 현재 법정동은 21개동으로 월영동, 화영동, 대창동, 창포동1.2.3가, 유록동, 청계동, 대외동, 홍문동, 문화동, 평화동, 신창동, 두월동1.2.3가, 월남동1.2.3.4.5가로 이루어져 있다.

페이지 담당자
  • 문의전화 : 1899-1111
페이지 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